편집 :9.22 화 08:23
 
 내한선교사 / Mills, Ralph Garfield(1884-1944, NP) / Mills, Ethel Baumgarten
 작성자 : haha  2017-06-21 21:02:37   조회: 1743   
 첨부 : 한국교회사 최종보고서.pdf (124696 Byte) 
 첨부 : 한국교회사 최종보고서.hwp (34304 Byte) 
I. 내한 선교사 총람
출처: “Allen, Horace Newton,” 김승태, 박혜진 엮음, 『내한 선교사 총람: 1884-1984』 (서울: 한국기독교역사연구소, 1994): 355.
Mills, Ralph Garfield (밀즈 / 미국 / NP)

1. 생물연도: 1884-1944
2. 학력: 기록없음
3. 경력: 1908.10.9. 북장로교 의료선교사로 내한 서울 세브란스병원에서 활동
1909 평북 강계선교부로 파송되어 진료활동
1910 강계 동문밖에 계례지 병원(Kennedy Hospital) 설립
1911.9 세브란스병원에서 진료, 세브란스 의대에서 강의
1918.4.1. 선교사직 사임하고 귀국
4. 가족사항: Mills, Ethel Bumgarten(부인)
5. 논저: 기록없음.
6. 참고문헌:
Rhodes, H. A., History of Korea Mission Presbyterian church U.S.A. I, II, 1884-1934, 1935-1959, Seoul Korea Chosen Mission Presbyterian Church, 1943 <미국장로교회의 한국선교사>
조선재류구미인조사록, 1907-1942,한국학연구소 1981
연세대학교사,
강계지,


II. 기독교대백과사전
출처: 편집자, “알렌2 Allen, Horace Newton,” 기독교대백과사전편찬위원회 편, 『기독교대백과사전』 제6권 (서울: 기독교문사, 1983): 1032
미 북장로교의 선교사 의사 한국명은 밀의사 1908년 10월 9일 부인(Ethel Bumgarten)과 함께 내한 하여 서울 세브란스병원에서 활동을 시작하였다. 1909년에는 평북 강계선교부로 파송되어 그해 5월 2일 강계에서 진료활동을 개시하였다. 동료 선교사 블레어 및 로드 등의 협조를 얻어 1910년 가을 강계 동문 밖에 계례지 병원(Kennedy Hospital)을 설립하여 강계에 최초로 서양 의술을 전하였다. 1911년 9월 다시 세브란스 병원으로 돌아와 진료활동을 펴는 한편 세브란스외과대학에서 강의하였다, 특히 의학교 내에 연구과정을 설치하는데 중추적 역할을 하여 명실상부한 의학교로 발전시키는 데 커다란 공헌을 하였다. 1918년 4월 1일 선교사직을 사임하고 귀국하였다.

Ⅲ. 여인석. “세브란스의전 연구부의 의학연구 활동” 『대한의료역사』 제13권 제2호(통권 25호) 2004년 12월
1, 세브란스 연구부의 설립과정과 배경
1914년 11월 4일 세브란스 병원에 연구부가 설립되었다. 연구부는 밀즈(Mills, Ralph Garfield 1884-1944), 반 버스커크(James Dale VanBURSKIRK, 1881-?) 러들로(Alfred Irving Ludlow, 1875-1961)가 주도하여 설립하였는데 가운데서도 밀즈의 역할이 컸다. 밀즈는 선교사로서 이러한 연구활동을 시작하여 선교사 사회의 반응에 많은 신경을 썻던 듯하다. 그것은 이러한 연구활동이 선교와는 무관하게 단순히 학문적 호기심을 충족시키기 위한 학자적 취미 활동으로 보일 가능성이 컸기 때문이었다. 그래서 그는 이러한 연구 활동이 한가한 시간 때우기가 아니라 조선 사회가 당면한 보건상의 시급한 문제 해결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그런 활동을 궁극적으로는 선교활동에도 긍정적인 기여를 할 것이란 점을 일반 선교사들에게 인식시키고자 했다. 한 에피소드를 소개한다. 밀즈는 미국에 있는 동안 어떤 의사에게 한국에 돌아가 한국의 실정에 필요한 의학연구기관을 만들겠다는 자신의 계획을 밝혔다. 그 말을 들은 상대방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글쎼요, 그것은 학문적인 관점에서는 좋지만 어떤 선교부가, 특히 우리나라의 선교부가 그러한 것을 선교사업으로 간주할지는 의심스럽습니다.” 이는 의학연구활동에 대한 일반 선교사들의 회의적 시각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밀즈도 자신이 선교지에서 연구활동을 하겠다는 말을 했을 때 선교부나 일반선교사들의 반응이 어떠할지 잘 알고 있었기에 그는 자신의 연구활동이 순수한 과학적 문제를 탐구하기 위한 목적이 아니라 선교지에서 부딪히게 되는 긴급한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실제적이고 실용적인 의미를 지닌 것이란 점을 강조해야 했고 연구의 방향도 그렇게 설정했다.
그리고 그러한 노력의 첫 성과가 “식수 소독에 관한 연구”(A simple method of water purification for itineration and household use)였다. 이것은 세브란스 연구부에서 발표한 첫 번째 연구결과로서 밀즈, 반 버스커크, 러들러가 공동으로 참여하여 4쪽짜리의 간단한 팜플렛으로 출판되었다. 당시 조선에 와 있던 선교사들은 식수 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다. 콜레라를 비롯한 많은 전염병들이 식수를 통해 전염이 되는 상황에서 제대로 소독되지 않은 물을 식수로 사용하는 것은 위험한 일이었다. 집에서는 그나마 물을 끓여먹는 것이 가능하지만 지방으로 많이 다녀야하는 선교사라는 직업상 여행 도중 그렇게 물을 끓여먹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다. 따라서 밀즈는 전도여행 도중 길에서도 간단히 물을 소독해 먹는 방법을 연구해낸 것이었다. 밀즈는 이 방법을 담은 팜플렛을 조선에 온 선교사들에게 배포하여 활용하도록 했으며 좋은 효과를 보고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 그는 요즘 수돗물 소독에 사용하는 염소소독을 한 것으로 이를 세브란스 의용품 상회에서 50캡슐을 함 병에 넣어 판매하기도 하였다.
초창기의 연구실은 소래 해변에 있는 밀즈의 여름 별장에서 작은 규모로 시작되었다. 밀즈는 주로 여름휴가를 이용하여 연구를 했는데, 그것은 서울의 세브란스 병원에 있는 동안은 병원의 일이 바바 따로 연구할 시간을 얻기 힘들었기 때문이었다. 밀즈가 따로 연구부를 창설한 것은 그가 앞서 표방한 목적 이외에 현실적인 이유도 있었다. 1904년 세브란스 병원이 설립되고 1908년에는 최초의 정식 의학교 졸업생이 배출되는 등 세브란스 병원과 학교로서의 틀을 잡아나가고 있었으나 밀즈가 연구부를 창설하던 1914년 당시는 아직 각 과 나 교실들이 완전히 자리를 잡지 못한 상태였다. 따라서 연구부를 중심으로 전체의 연구역량을 한군데로 집중시키고 그렇게 함으로써 좀 거 효율적인 연구 활동을 기대할 수 있었다. 밀즈는 아마 그러한 효과를 기대하고 연구부를 만들었을 것이다. 연구부의 창설과 함께 밀즈는 연구부의 목표를 분명하게 설정하였다. 그는 일반적인 목적과 구체적인 목표를 구별하여 설정하였다. 이를 통해 그의 선교에 있어 중점을 하였던 연구소의 목적과 그의 선교사상도 볼 수 있을 것이라 생각이 든다.

1. 생활 수준 향상과 주거환경의 개선
2. 기숙사에 기거하는 학생들에게 충분한 음식을 제공하여 학생들 건강의 큰 적인 결핵에 맞서 효과적으로 싸울 수 있게 하는 것
3. 모든 임상의들이 질병의 진단에 이용할 수 있는 정상적인 생리학적 기준의 확립
4. 이제껏 무시되어 온 관점으로부터 세계의 문제를 조명하는 것

구체적 연구방법
1. 이전에 연구한 다른 나라들과는 음식, 관습, 습관이 다른 민족에서 나타나는 의학적 문제의 연구
2. 주로 가정에 관련된 보건과 위생 문제 연구
3. 한국 고유의 음식과 그 음식의 가치에 대한 연구
4. 평균적인 음식섭취 상태를 평가하고 생명과 건강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음식량을 확인하기 위한 실험
5. 수백년 동안 경험적으로 사용된 고유의 약재와 처방의 가치 연구
6. 동물 기생충 문제와 교유의 약재에 의미를 가지는 식물학적 동물학적 문제의 연구
7. 현재 출판되는 일본의 의학문헌과 한국고유의 문헌들을 조사하여 거기에 담겨있는 유용한 정보들을 영어권에 알리는 일

이상에서 열거한 여러 목적은 크게 세 방향의 연구로 요약된다. 한국의 풍토별 연구. 한국인의식이나 생리적 기준에 대한, 전토의학 연구 등이 그것이다.

이후 3년의 시간이 지나 1917년 당시의 이러한 목표에 부합하는 여러 주제들의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었는데 그 구체적인 내용이 1917년에 발간된 세브란스 『Catalogue』에 상세히 기록되어 있다.
1. 다수의 식물학적 표본, 특히 과거 한국의 치료자들이 약재로 사용하던 식물들과 많은 수의 약재들이 수집되어 분류되었다.
2. 한국에서도 사용되던 중국의 약물학 서적과 침구서 등이 번역을 진행하였다.
3. 한국인 사이에서 보이는 높은 영아사망률의 원인을 탐구하기 위해 통계자료를 수집하였다.
4. 대변, 소변, 혈액, 객담에 대한 통상적 검사를 표로 만들었다. 한 가지 특징적인 사항은 구충 감염이 많다는 점이다.
5. 한국인들에게서 매독감염률은 조사, 모든 계층의 1,000명 이상의 환자들에 대해 바서만 검사를 시행하였다.
6. 몇몇 학교 기숙사에 기거하는 학생들의 음식 섭취를 조사하였다. 분석적이고 생리학적 측면에서 한국 음식의 가치를 평가하기 위한 연구가 시작되었다.
7. 영어권의 의학계가 이용할 수 있도록 일본 의학문헌의 초록을 번역하고 출판하는 일.

Ⅳ 생애와 사역.
1. 연표

년도
활동

1908.10.9
북장로교 의료선교사로 내한 서울 세브란스병원에서 활동

1909
평북 강계선교부로 파송되어 진료활동

1910
강계 동문밖에 계례지 병원(Kennedy Hospital) 설립

1911.9
세브란스병원에서 진료, 세브란스 의대에서 강의

1914
세브란스 병원에 연구부 설립

1914~1917년
한국의 풍토별 연구. 한국인의식이나 생리적 기준에 대한, 전토의학 연구를 함.

1918.4.1.
선교사직 사임하고 귀국



2. 그의 논저: “식수 소독에 관한 연구”(A simple method of water purification for itineration and household use)

3. 그의 생애:
미 북장로교의 선교사 의사 한국명은 밀의사 1908년 10월 9일 부인(Ethel Bumgarten)과 함께 내한 하여 서울 세브란스병원에서 활동을 시작하였다. 1909년에는 평북 강계선교부로 파송되어 그해 5월 2일 강계에서 진료활동을 개시하였다. 동료 선교사 블레어 및 로드 등의 협조를 얻어 1910년 가을 강계 동문 밖에 계례지 병원(Kennedy Hospital)을 설립하여 강계에 최초로 서양 의술을 전하였다. 1911년 9월 다시 세브란스 병원으로 돌아와 진료활동을 펴는 한편 세브란스외과대학에서 강의하였다, 특히 의학교 내에 연구과정을 설치하는데 중추적 역할을 하여 명실상부한 의학교로 발전시키는 데 커다란 공헌을 하였다. 그리고 그는 세브란스 병원에서 연구부를 설립하여, 제일먼저는 식수 소독하는 방법을 연구하여, 선교사들에게 그리고 현지인들에게 큰 도움을 줬다. 그리고 그의 연구결과를 밝힌 1917년의 세브란스 병원의 『Catalogue』의 기록을 보면, 첫째 다수의 식물학적 표본, 특히 과거 한국의 치료자들이 약재로 사용하던 식물들과 많은 수의 약재들이 수집되어 분류되었다. 둘째 한국에서도 사용되던 중국의 약물학 서적과 침구서 등이 번역을 진행하였다. 셋째 한국인 사이에서 보이는 높은 영아사망률의 원인을 탐구하기 위해 통계자료를 수집하였다. 넷째 대변, 소변, 혈액, 객담에 대한 통상적 검사를 표로 만들었다. 한 가지 특징적인 사항은 구충 감염이 많다는 점을 발견했다. 다섯째 한국인들에게서 매독감염률은 조사, 모든 계층의 1,000명 이상의 환자들에 대해 바서만 검사를 시행하였다. 여섯째 몇몇 학교 기숙사에 기거하는 학생들의 음식 섭취를 조사하였다. 분석적이고 생리학적 측면에서 한국 음식의 가치를 평가하기 위한 연구가 시작되었다. 일곱째 영어권의 의학계가 이용할 수 있도록 일본 의학문헌의 초록을 번역하고 출판하는 일을 하였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남기고 그는 1918년 4월 1일 선교사직을 사임하고 귀국하였다.

----

3-2반 2015210135 하영태 기말보고서입니다~
교수님의 열정적이고, 진심이 담긴 강의 참으로 감사드립니다..!
2017-06-21 21:02:37
49.xxx.xxx.169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선교사 조사 과제시 참고할 사이트 소개   한국기독교사연구소   -   2020-04-16   22992
  [공지] 2020년 1학기 내한선교사 수정 및 보완과제 안내 (1)   한국기독교사연구소     2020-04-16   27124
  [공지] 2019학년 2학기 한국교회사 퀴즈와 독후과제   평양대부흥   -   2019-10-10   39442
  [공지] 한국교회사 과제 제출관련   평양대부흥   -   2019-07-02   46390
  로그인 '비밀번호 찾기' 관련 안내   평양대부흥   -   2018-12-06   72034
  [주의 사항] 첨부파일의 이름 작명시 주의 사항 (2)   평양대부흥   -   2017-05-18   100515
1037
  한국기독교회사 3권 13-23장 서평 (3학년 6반 2017210360 박찬수)   박찬수     2019-11-29   497
1036
  내한선교사 / B143 / Van Lierop Peter(1918-2012, UP) / Van Lierop Eleanor(1921-2015, UP) / 3학년 6반 장대희   장대희     2019-11-29   553
1035
  한국기독교회사 3권 13, 23장 / 3학년 6반 / 2017210386 / 장대희   장대희     2019-11-29   537
1034
  내한선교사 / B114 / Smith, Bertha Allen (1885 ~ ?) / 2017210339 3학년 6반 구자명   구자명     2019-11-29   566
1033
  한국기독교교회사3권 13,23 과제물. 3학년 4반 이요한   2016210247이요한     2019-11-29   530
1032
  한국교회사 3권 13,23,서평 /3학년5반 2017210278 김연국   김연국     2019-11-29   521
1031
  3학년 5반 양기철 2017210301 한국교회사 13,23장 서평과제   양기철     2019-11-29   542
1030
  3학년4반 2016210204 권야긴 13장 23장 과제 올립니다   권야긴     2019-11-29   621
1029
  한국교회사 3권 13장 23장 과제/3학년 5반 2017210298 송소영   송소영     2019-11-29   568
1028
  한국교회사 제3권 13 23장 요약 및 소감입니다. 2017210212 3학년 4반 김영도입니다.   장희섭     2019-11-29   556
1027
  2017210401_3학년 6반_허지영_한국기독교회사3권 13, 23장 서평   허지영     2019-11-29   568
1026
  한국교회사 3권 13장 23장 3학년 4반 2017210214 김지윤   김지윤     2019-11-29   568
1025
  한국기독교회사 3권 13, 23장/ 3학년 5반/ 2017210296 서정범   서정범     2019-11-29   575
1024
  한국교회사 3권 13장 23장 3학년 4반 2017210236 여인구   ak4546cj     2019-11-29   569
1023
  한국교회사 3권 13장 23장 요약및 소감 3학년 4반 2017210253 장희섭   장희섭     2019-11-29   539
1022
  한국교회사 3권 13,23권 서평 /3학년 6반/2017210395/ 채정완   채정완     2019-11-29   548
1021
  한국교회사 / 3학년4반 / 2017210248 / 이준호   이준호     2019-11-29   537
1020
  한국교회사 3권 13, 23 과제 3학년 5반 김정훈   김정훈     2019-11-29   541
1019
  한국교회사3권 13,23장_ 3-4_ 2017210209_ 김사라   김사라     2019-11-29   542
1018
  3학년 6반 3권 과제 일부입니다   6반권영성     2019-11-29   58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오늘 : 2,808 / 전체 : 15,807,889
 

한국기독교사연구소 | 우) 121-884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76-32 | TEL 02)3141-1964 | FAX 02)3141-1984
Copyright by 한국기독교사연구소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