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9.15 화 11:15
 
 내한선교사 / 22 / Lane, Harold W.
 작성자 : 이유환  2020-07-03 16:14:57   조회: 308   
 첨부 : 내한선교사_3학년3반_22_이유환.pdf (157995 Byte) 
 첨부 : 내한선교사_3학년3반_22_이유환.hwp (573440 Byte) 
■선교사: Lane, Harold W. (1900 – 1981. 1. 2)

I . 기본사항

Lane, Harold W.
(1900 – 1981. 1. 2)
Mrs. Jean Isabella Lane
(1905. 3. 5 – 1982. 1. 13)


1. 이름 : Lane, Harold W. / 레인 / 한국명 : 나예인

2. 생몰연도 : 1900 – 1981. 1. 2

3. 출신 및 소속 : 호주, 장로교

4. 경력
1935. 호주장로교 선교사로 내한, 경남지방 중심으로 선교
1937. 동래에서 선교
1941. 통영에서 선교
1947. 일제에 의해 강제 귀국
1947-52. 재내한하여 부산에서 선교
1952. 은퇴 후 귀국
1981. 1. 2 질롱에서 소천

5. 가족사항
부인 : Mrs. Jean Isabella Lane (1905. 3. 5 - 1982. 1. 13)
자녀 2명

II. 선교사 소개: 레인(Harold W. Lane, 1900 -)

1. 선교의 소명
해럴드 레인은 1900년 9월 25일 호주 빅토리아주 베언스데일(Bairnsdale)에서 태어나 미르부 노스(Mirboo North)에 가까운 베리스 크릭(Berrys Creek)에서 성장하며 초, 중학교를 마친 후 멜버런 대학교를 졸업했다. 그의 아버지는 그가 어릴 때 죽으면서 농장경영과 어머니와 누이들을 보살필 책임을 남겨놓았다. 그는 일찍부터 선교의 소명을 느끼고 있었으나, 28세가 되어서야 오몬드 칼리지에 들어가 목회를 위한 공부를 할 수 있었다. 그는 학부(BA)와 신학을 마치고 1934년에 졸업했다. 그 해에 그는 테랑(Terang) 출신의 간호사 진 맥퀸(Jean McQueen)과 결혼했다. 그들은 1935년 1월에 한국에 도착했고, 동래에 배치되어서 첫 한국어 공부를 시작했다. 레인 목사는 학생들을 가르치는 일을 시작했고, 밀양과 김해 지역에 있는 교회들을 보살폈다. 1938-41년, 레인은 통영의 교회들을 돌보았다. 대화정교회(현, 충무교회)에서 한국인 목사 이정심과 동사 목사로 활동을 했고, 한편 거제도 지세포 교회 당회장을 역임하기도 했다. 1940년 6월 4일에는 신사참배에 협조 안한다는 이유로 레인 선교사는 경남노회로부터 시찰권 및 당회권을 파면 당했다. 1941년 그와 진(Jean)은 일본에 의해 감금되었고, 후에 매클라렌 의사와 라이트 목사 부부와 함께 추방되었다.

2. 한국으로 돌아간 첫 번째 호주선교사
1942-46년, 헤럴드는 미아미아(the Mia Mia) 교구의 목사로 일했다. 그곳에 있는 동안 레인 가족은 데이비드 월리엄과 마조리에 진을 입양했다. 1946년 레인은 한국으로 돌아간 첫 번째 호주선교사였다. 레인과 조지 앤더슨 목사는 한국 상황을 점검하고 한국교회와 재 연결을 시작하고, 호주선교회를 재건하기 위해 한국으로 떠나 1946년 10월 11일 부산에 도착하였다. 그는 1947년 7월 프랭크 커닝행 목사가 도착할 때까지 6개월을 홀로 한국에 남았다. 그리고 도로시 레거트, 엘리자베스 던, 뮤리얼 위더스가 8월에 도착하였다. 그는 1949년 6-7월의 간단한 휴가를 가질 때까지 부산에서 지속적으로 일했다. 그는 휴가가 끝나고 아내와 가족들과 함께 한국으로 왔고, 1947년 9월엔 전은혜(Miss E. W. Dunn), 위대서(Miss M. Withers)선교사와 함께 부산, 통영, 거제도 성경학교 교사로 봉사했다. 1950년 한국 전쟁이 발발하여 일본으로 철수하였다. 일본에서 1년을 기다리던 가족은 10월 21일 호주로 돌아왔다. 그러나 해럴드는 1950년 10월 한국에 입국했다. 그는 1952년 통영호주선교부의 재산을 정리하기 위해 잠시 나왔는데 이 때 문화동교회(현, 충무교회)에서 7월 13일 송별 예배를 드렸다. 통영에서의 마지막 선교사였던 그를 위해 교회와 교인들은 20만원을 들여 금메달을 제작, 기념품으로 드리고 그간의 수고와 헌신을 위로하며 석별의 정을 나누었다. 1952년 10월, 차기 선교사들이 한국의 재입국 허가를 받을 때까지, 한국에 머물렀던 유일한 호주선교사였다.

3. 한국에서의 사역
레인은 이 시기에 경남지역의 교회지도자들과 대화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는 모든 지역을 방문했고, 부산진, 동래, 마산, 통영, 진주, 거창에 있는 호주선교회 재산의 통제권을 회복하기 위해 오랜 시간을 수고했다. 당시 선교회 재산은 정부나 군대가 차지했거나 피난민들에 의해 단순히 점유된 상태였다. 시드니에 있는 선교위원회는 그의 권고를 따라 재산의 많은 부분을 노회와 지역 교회들과 기독교 조직들이 관리하도록 이전하였다. 레인은 또한 고려신학교에 관련된 그룹과의 관계를 맺고 있는 노회지도자들과 함께 일할 때에 상당한 시간을 소비했다. 그는 최초의 노회-선교회 공동위원회를 위해 일했다. 해럴드 레인은 매우 포괄적인 신학을 지니고 있었고 그는 축자영감설, 고려신학교 안에서 일반적으로 유행하는 신학적 불관용성, 이 시기에 교회를 분열로 몰고 가는 경남지역의 보수파에 대해 견디기 힘들어 했다. 그는 1952년 5월 7일에 다음과 같이 기록했다. ''이 교회는 모든 문제들에 대해 엄격한 획일성을 요구하는 것 대신, 다양한 견해를 가진 사람들에게 다소간 공간을 허락하는 법을 배워야 한다." 그는 강한 결단력과 탁월한 유머감각을 가지고 있었다. 레인은 호주로 돌아가서 알렉산드라(Alexandra)와 와락나블(Warracknabeal)에서 목회를 했다. 그는 First Impressions of Korea라는 자신의 글에서 한국에 대한 인상들을 묘사하면서 하나님의 부르심으로 인해 이 땅에 오게 된 것을 진심으로 기뻐한다고 전하고 있다.
2020-07-03 16:14:57
175.xxx.xxx.235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선교사 조사 과제시 참고할 사이트 소개   한국기독교사연구소   -   2020-04-16   22432
  [공지] 2020년 1학기 내한선교사 수정 및 보완과제 안내 (1)   한국기독교사연구소     2020-04-16   26545
  [공지] 2019학년 2학기 한국교회사 퀴즈와 독후과제   평양대부흥   -   2019-10-10   37213
  [공지] 한국교회사 과제 제출관련   평양대부흥   -   2019-07-02   44153
  로그인 '비밀번호 찾기' 관련 안내   평양대부흥   -   2018-12-06   69805
  [주의 사항] 첨부파일의 이름 작명시 주의 사항 (2)   평양대부흥   -   2017-05-18   97792
2522
  내한선교사_02_Adams George J   위예찬     2020-07-05   380
2521
  한국교회사_내한선교사 moore, Elizabeth S. 조사(2018210131_하정훈) (pdf)   하정훈     2020-07-05   314
2520
  내한선교사 / 06 / Eversole. Finley Monwell(1879-1967, SP) / Eversole. Edna Earle Pratt   신재승     2020-07-05   305
2519
  내한선교사 3학년2반 김선미 / Gilmore.George William   maple     2020-07-05   305
2518
  내한선교사_3학년3반_김주영_Dorothy Fairlie Leggatt   데이브     2020-07-05   315
2517
  내한선교사_3학년 3반_36(Robbins Henrietta P)_구원모   구원모     2020-07-04   320
2516
  내한선교사_3-3_11_김병균   김병균     2020-07-04   305
2515
  내한선교사/ 3 / Hodges, Cecil Henry Noble   조반석     2020-07-04   301
2514
  내한선교사/ 54/ Torrey Reuben Archer III   오준석     2020-07-04   300
2513
  내한선교사_Kinsler Helen C_18_3-3_정경철   kurios     2020-07-04   310
2512
  내한선교사 / 26 / Birdman, Ferdinand Henry   김철중     2020-07-04   316
2511
  내한 선교사 / 09 / Irwin, Ada J (1)   김형만   -   2020-07-04   317
2510
  [수정본 다시 올립니다.] 내한선교사/3학년2반25번/Hankins, Ida(1882-1964, MS)   노경현     2020-07-03   303
2509
  내한선교사/25/Lowder, Rosa May/김주람   김주람     2020-07-03   309
2508
  내한선교사_3학년3반_26(Lowe DeWitt S)_정진솔   정진솔     2020-07-03   336
2507
  내한선교사 / Hillman Mary R   이모세     2020-07-03   302
2506
  내한선교사 / 19 / Koons, Edwin Wade   권지훈     2020-07-03   319
2505
  내한선교사/ 46/ Steadman, Frederic W   오건호     2020-07-03   319
2504
  내한선교사/52/Levie, James Kellum(1890-1977, SP)   정주영     2020-07-03   299
2503
  내한선교사 / 22 / Lane, Harold W.   이유환     2020-07-03   30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오늘 : 4,340 / 전체 : 15,722,321
 

한국기독교사연구소 | 우) 121-884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76-32 | TEL 02)3141-1964 | FAX 02)3141-1984
Copyright by 한국기독교사연구소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 문의메일